검색

김연경, 페트병 재활용 유니폼 입는다

태광산업, ‘에이스포라-에코’ 소재 유니폼 공급

가 -가 +

이 기사 후원하기

TIN뉴스
기사입력 2020-10-14


프로배구 김연경 선수가 페트병을 재활용해 만든 유니폼을 입는다. 

태광산업㈜(각자대표 홍현민·박재용)은 김연경·이재영·이다영 등이 소속된 인천 ‘흥국생명 핑크스파이더스’ 여자배구단의 2020/2021년 시즌 유니폼으로 ‘에이스포라-에코(ACEPORA®-ECO)’ 소재로 만든 유니폼을 입는다고 밝혔다.

 

ACEPORA®-ECO는 친환경사 통합 브랜드로, 리사이클 나일론, 폴리에스터, 방적사의 버려지는 폐페트병과 공정과정 발생한 나일론 잔여물을 재활용한 기술을 적용했다. 이산화탄소 배출 및 에너지 절감에 기여하는 지속가능소재다.

 

특히 경기 도중 땀을 빠르게 흡수하고 건조시켜 쾌적한 상태를 유지하는 등 흡한속건 기능과 신축성이 우수해 스포츠, 아웃도어, 애슬레저 의류 소재로 각광 받고 있다.

 

태광산업 관계자는 “전 세계적으로 환경보호에 대한 목소리가 높아지고 있는 만큼 다양한 친환경 제품 개발과 통합마케팅을 통한 프로그램 오더 연결을 목표로 하고 있다”고 전했다.

 

장유리 기자 tinnews@tinnews.co.kr

섬유패션산업 발전과 함께하는 경제전문 언론
TIN뉴스 구독신청 >

이 기사를 후원하고 싶습니다.

독자님의 작은 응원이 큰 힘이 됩니다.
후원금은 인터넷 신문사 'TIN뉴스' 발전에 쓰여집니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갱신

Copyright ⓒ TIN 뉴스.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