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지속 가능성’ 담은 빈폴 ‘체크’

빈폴액세서리, 친환경 소재 적용 ‘여름 시즌 ‘포레백’ 출시

가 -가 +

TIN뉴스
기사입력 2020-05-14

삼성물산㈜ 패션부문의 빈폴액세서리는 핵심 가치인 ‘지속 가능성’을 구현한 여름 시즌 대표 아이템 ‘포레백’을 올해 새로운 디자인으로 출시했다고 14일 밝혔다.

 

‘숲’을 뜻하는 프랑스어 ‘Foret’에서 이름을 따온 ‘포레백(Foret Bag)’은 지난해 여름 시즌 첫 출시돼 지속 가능성의 의미와 제품의 디자인과 기능성으로 소비자들로부터 좋은 반응을 얻었다.

 

포레백의 소재는 미국 그린가드(Green Guard), 유럽 오코텍스(Oeko Tex)에서 친환경 생산 인증을 획득했을 정도로 친환경적이다. 소재 염색을 하지 않고 열 코팅 처리해 폐수 발생이 거의 없는 등 공정에서 배출될 수 있는 유해 물질을 최소화했다.

 

2020년 여름 시즌 포레백은 전년 인기가 좋았던 오가닉 베이지 컬러와 함께 깅엄 체크 패턴은 신규 출시됐다. 깅엄 체크 포레백은 빈폴 30주년 헤리티지 체크 패턴을 적용했다. 빈폴 특유의 감성을 더했고 그린 컬러를 입혀 한층 산뜻하고 자연친화적인 느낌을 준다.

 

포레백은 메쉬(mesh) 소재인데다 금속 장식을 최소화하여 무게가 매우 가볍고 통기성이 좋다. 내구성이 강할 뿐 아니라, 항균, 방오, 생활방수 기능도 갖췄다. 또한 핸들 및 스트랩의 매듭으로 선호하는 길이에 맞게 조절할 수 있어 편리하다. 버킷/크로스/숄더/토트, 총 네 가지 스타일로 출시됐다.

 

이상우 빈폴액세서리 팀장은 “포레백은 지난해 처음 선보인 후 베이지 컬러의 버킷/크로스 스타일을 중심으로 높은 판매율을 기록했다” 라며, “이번 시즌에는 깅엄 체크 패턴을 신규 출시해 새로운 디자인과 함께 기능성, 지속 가능성 가치를 담아 여름 시즌 인기 아이템으로 지속 자리잡도록 하겠다” 라고 말했다.

빈폴액세서리의 포레백은 전국 매장 및 삼성물산 패션부문 통합 온라인몰 SSF샵(www.ssfshop.com)에서 만나볼 수 있다.

 

장유리 기자 tinnews@tinnews.co.kr

섬유패션산업 발전과 함께하는 경제전문 언론
TIN뉴스 구독신청 >

이 기사를 후원하고 싶습니다.

독자님의 작은 응원이 큰 힘이 됩니다.
후원금은 인터넷 신문사 'TIN뉴스' 발전에 쓰여집니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갱신

Copyright ⓒ TIN 뉴스.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