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청년일자리 세제 수혜 연령 34세로 확대

세액감면 확대 및 일몰기한 2021년까지 3년 연장

가 -가 +

TIN뉴스
기사입력 2018-06-11

정부가 청년일자리 창출을 위해 시행 중인 세제지원 수혜 연령이 기존 29세에서 34세로 확대된다. 이는 ‘조세특례제한법 시행령 개정안에 따른 조치로 기획재정부는 11일 입법예고했다.

 

기획재정부는 지난 5월 29일부터 청년일자리 창출 세제 지원을 시행 중이다. 이번 개정안은 청년 및 생계형 창업 중소기업에 대한 세액감면 확대 및 일몰기한 3년 연장을 주요 골자로 한다. 특히 수도권과밀억제권역 내 지역은 5년 50% 세액감면을 신설했다. 그 외 지역은 5년 100%로 인상했다.(현행 3년 75%, 2년 50%)

 

중소기업 취업청년 소득세 감면률은 기존 70%에서 90%로, 감면기간은 3년에서 5년, 일몰기간도 2018년에서 2021년으로 각각 인상 및 확대했다.

 

특히 본 지원의 취지인 청년 창업 활성화를 위해 세액 감면 대상자인 청년창업 중소기업 대표자 연령을 29세 이하에서 34세 이하로 상향했다. 동시에 청년들의 중소기업 취업 유인 강화를 위해 중소기업 취득 시 근로소득세가 감면되는 청년 범위를 29세 이하에서 34세 이하로 확대했다. 

 

이번 개정안은 7월 23일까지 입법예고 후 차관회의, 국무회의 등을 거쳐 시행될 계획이다.

 

김상현 기자 tinnews@tinnews.co.kr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갱신

Copyright ⓒ TIN 뉴스. All rights reserved.